섬공보의's Posts

아빠 나 오만원만…

아빠 나 오만원만…

아들: 아빠, 나 뭐하나만 물어봐도돼?   아빠: 그럼, 뭔데   아들: 아빠는 한시간에 얼마나 벌어?   아빠: 그건 네 일이 아니잖아 그게 왜 궁금하니?   아들: 그냥 알고싶어서…한시간에 얼마버는지 알려주면 안돼?   아빠: 그녀석 참, 아빤 한시간에 십만원 번다   아들: 아!   아들: 그럼 아빠 나 오만원만 빌려줄수있어?   순간 아버지의 기분이 나빠졌다.   아빠: 너 이녀석 그돈으로 장남감이나 또다른 쓸데없는걸 사려고 아빠한테 얼마버냐고 물어본거니?   그런 한심한 질문이나 할거면 당장 방에 올라가 가서 네 행동에 대해 반성해,   아빠가 네 철없는 꼴이나 보려고 맨날 죽어라 열심히 일하는줄 알아?   아들은 조용히 자신의 방으로 올라갔다.   아버지는 점점더 화가 나기 시작했다. ... »